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16 16:41:09
기사수정

 

▲ 한민족이 일제로부터 독립한 8월 15일을 기념해 시작된 제74회 안성시 일죽면민 체육대회가 지난 15일 열렸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한민족이 일제로부터 독립한 815일을 기념해 시작된 제74회 안성시 일죽면민 체육대회가 지난 15일 열렸다.


과거 6.25전란이 발생한 해에만 일시 중단됐다가 이듬해에 다시 시작됐다. 최근 몇 년 동안은 코로나19로 인해 광복절 기념식만 간단히 거행하고 면민 체육대회는 열리지 못했으나, 올해 다시 광복절 기념식 및 면민 체육대회가 개최됐다.

 

해방 이후 우리나라 전국 각지에서 해방을 기념하는 체육대회가 있었으나 현재는 안성시 일죽면만 해방을 기념하는 체육대회를 개최해 계승·발전시키고 있어, 이제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74년이라는 역사를 만들며 일죽면만의 전통으로 자리 잡았다.


이러한 전통에 대한 자부심으로 인해 일죽면민은 매년 8월 뙤약볕을 마다하지 않고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며 지역주민이 하나가 되는 체육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시장 및 국회의원 표창 등 주민들에게 다양한 표창장이 수여될 뿐만 아니라, 특히 면민들 스스로가 모범 시민을 추천하고 선발해 시상하는 면민대상이 수여되기도 한다.


올해 면민대상을 받은 이동재 씨는 새마을 지도자, 일죽면 체육회장, 안성시의회 의장 등을 두루 거치며 오랜 기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 봉사한 공로로 주민들 다수가 추천해 면장, 체육회장 등 5명으로 구성된 시상 선정 위원회에서 시상자로 선정됐다.

 

이처럼 광복절을 기념하기 위해 시작된 기념행사 및 면민 체육대회는 지역사회 화합과 발전에 밑거름이 되면서 어느덧 광복 77주년을 맞이해 74회째 체육행사를 개최하는 전통을 만들고 있다.

 

올해 면민 체육행사에서는 축구, 달리기, 씨름 등 11개 종목의 경기 외에도 폐회식 후 노래자랑, 공연 등 면민들을 위한 즐거운 한마당 축제도 개최됐다.

 

이날 최왕묵 일죽면 체육회장은 “74년의 체육행사가 일죽면민의 밝고 건강한 삶을 조성하고 이웃과 결집하는 면민 의식을 형성했다. 자랑스럽게 계승되고 있는 체육, 문화 활동을 통해 애향심을 고취하고 지역사회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일죽면이 해방 이후부터 현재까지 지켜 온 광복절 기념식 및 체육대회가 앞으로도 계속 전승·발전돼 전국적으로 귀감이 되는 지역 행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일죽면 광복절 기념 체육대회 스케치


▲ 일죽면 광복절 기념 체육대회 스케치


▲ 일죽면 광복절 기념 체육대회 스케치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1740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2022 너나들이
2022년 칠장사혜소국사(968주기) 인목왕…
동안성 로터리 클럽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사랑카드 부정유통 집중 단속
제8대 안성시의회
'고품격 자연주의, 안성마춤'
넥스트팬지아
안성시민장학회 2022년 장학금 공고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