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2-06 15:29:19
기사수정

주물 김성태, 유기 김수영, 대장간 신인영, 옹기 황영균 전통공예 작품 전시

대를 잇다주제로 26일부터 10일까지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에서 전시

 

▲ 김학용 국회의원이 주최한 「제8회 안성예술가 국회초대전」이 6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에서 성대하게 개최됐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김학용 국회의원이 주최한 8회 안성예술가 국회초대전6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에서 성대하게 개최됐다.

 

안성예술가 국회초대전은 안성에서 활동하고 있는 예술가를 소개하고, 안성 문화예술의 저력을 널리 알리고자 지난 2010년 시작하여 올해로 8회 째를 맞이했다.

 

이번 회차에서는 오랜 세월 안성전통공예를 지켜오고 있는 주물장 김성태 작가, 유기장 김수영 작가, 대장간 신인영 작가, 옹기 황영균 대표 4명을 초청하어 ()를 잇다라는 주제로 전시된다. 최소 70년 이상 선조의 뜻을 이어받아 가업을 운영해 온 작가들의 뜻이 반영됐다.

 

이날 개회식에는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비롯한 18명의 국회의원과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 안성시의회 안정열 의장, 안성 지역 기관단체장, 안성 지역 예술가 등 총 200여 명이 함께하여 인산인해를 이뤘다.

 

김학용 국회의원은 개회사에서오늘 전시회에 출품한 네 분의 명인분들은 오랫동안 대를 이어오며 안성맞춤의 명예를 지켜오신 소중한 분들이시다라며 우리 안성에서 활동하고 있는 명인들의 작품들이 국민께 더욱 알려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주호영 원내대표는 축사에서 전통공예는 우리가 지키고 계승해야 할 문화적 자산이라며 대한민국 전통공예의 계승과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작품을 전시한 네 명의 명인들을 비롯하여 행사에 참석한 안성예술가들은 국회 전시회를 8회 째 이어오며 안성 예술가들의 작품을 소개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대단히 기쁘다고 말했다.

 

8회 안성예술가 국회초대전26() 오전 10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10()까지 5일간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에서 전시를 이어간다.

 

<</span>작가 소개>

 

김성태 작가는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45호 주물장 전수자며, 국립중원문화재연구소 철 문화연구회 자문위원이다. 가마솥을 전문으로 만드는 안성주물의 대표로 부친인 김종훈 주물장의 뜻을 이어받아 지난 2001년부터 경기도 안성에서 안성주물을 운영해오고 있다.

 

김수영 작가는 선대로부터 지금까지 70년 이상 가업을 이어받아 유기장으로 전통을 유지하고 있으며, 조상들의 삶의 지혜를 배우고 소중한 문화유산을 전승하고 널리 알리기 위해 2012년에는 안성마춤유기박물관을 개관했다.

 

신인영 작가는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 60호와 안성시 무형 향토유적 1호로 지정되어있으며, 체계적인 교육과 뛰어난 재능으로 17세에 최연소 야장이 되었고 50년 넘는 세월 동안 전통제철 기술인 흙접쇠와 건축철물, 지역별 농기구 및 청동칼을 제작할 수 있는 독보적인 장인으로서 훼손된 국가문화재를 복원하는 일에 힘쓰고 있다.

 

마지막으로 황영균 안성 옹기 대표는 고조부때부터 5대째 150년 전통을 이어 천연 잿물을 시유하여 구워내는 옛날 방식으로 전통옹기를 만들고 있으며, 20년이 넘는 세월동안 정성을 다해 옹기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358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태호
이용성 위원장
진보당 김지은
저소득층 무상교통시행
문화로 살기좋은 문화도시 안성
한경국립대학교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