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3-29 14:21:53
기사수정

시민소통·집단지성 통한 쓰레기 문제 해결점 모색

 

▲ 안성시가 지난 28일, 한경국립대학교에서 ‘안성시 쓰레기 문제, 시민이 답을 찾다’를 주제로 “안성시민 300인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안성시가 지난 28, 한경국립대학교에서 안성시 쓰레기 문제, 시민이 답을 찾다를 주제로 안성시민 300인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관내 쓰레기 문제 해소를 위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10명의 시민들이 1조를 이뤄 총 30개의 테이블에서 토론을 진행하며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먼저, 참석자들은 안성시 쓰레기 문제 해소를 위한 사전 인식조사 결과를 공유하며 현장 인식조사를 실시했다.

 

이어 안성시의 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개선과제 시민 인식개선 방안 등을 토대로 쓰레기 배출 관련 현안 사항의 문제점 및 해결방안에 대해 토론한 뒤, 우선순위를 투표했다.

 

투표 결과, 쓰레기 감량을 위한 개선 분야로 상습 무단투기 단속 강화 및 마을단위 맞춤형 배출체계 지원(51.8%) 스마트한 친환경 소비생활 촉진 (19.4%) 안성시 수거 체계 개선(11.2%) 재활용 및 재사용품 사용 인센티브 확대(9.4%) 폐기물 선별 및 처리 과정 고도화(8.2%) 등의 순으로 의견이 도출됐다.

 

쓰레기와 관련한 시민 인식개선 방안에는 시민참여형 캠페인 및 시민 환경 리더 양성(35.3%) 쓰레기 처리 및 관리 정보 제공 방안 개선(32.7%) 시민 환경교육 방식 개선(32.1%) 등의 시민 의견이 수렴됐다.

 

이날은 유튜브를 통해 현장과 동시에 생중계되며 토론회에 직접 참석하지 못한 시민도 영상으로 시청할 수 있도록 진행됐다.

 

안성1동에 거주하는 박모씨(55)이번 토론회를 통해 쓰레기봉투에도 다양한 종류가 있고, 안성시 환경 개선에 관해 다양한 논의를 할 수 있어 뜻깊었다일상생활에서 쓰레기의 올바른 배출을 위해 노력하는 계기가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시민분들과 함께 의견을 나누며 쓰레기 문제에 관해 방향성을 잡는 시간이 어느 때 보다 소중했다시민중심, 깨끗한 안성환경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원탁토론회에서 나온 시민 의견을 자원순환 정책에 반영하는 한편,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무단투기 단속 강화 및 맞춤형 배출체계 지원, 인센티브 확대사업 등을 시책과 연계해 추진할 계획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4200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태호
이용성 위원장
진보당 김지은
저소득층 무상교통시행
문화로 살기좋은 문화도시 안성
한경국립대학교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