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6-07 18:29:28
기사수정

공공 전환, 공공버스 도내간 안성에서 수원, 성남, 화성 동탄 지역 연결

신설 6개 노선·기존 민영제에서 전환된 12개 노선 9월 운행개시 예정

 

▲ 양운석 경기도의회 의원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경기도가 ‘23년 경기도 공공버스 도내간 신규노선에 대해 지난 4일 선정결과를 밝혔다. 신규노선 선정결과는 신설 6·기존 민영제에서 전환된 12개 등 총 18개 노선이다.

 

경기도 공공버스 선정 노선 중 안성(안성터미널)에서 수원, 성남, 화성 동탄 지역을 연결하는 경기도 공공버스 3개 신규노선이 확정됐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양운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성1)45일 도의회 안성상담소에서 진행한 지역현안 정책발굴 정담회 논의 현황 중 하나로 서울행 광역버스 운행 개시가 확정됐지만 수도권 광역버스 입석 중단에 따른 혼잡, 심야시간대 이용객 증가 등 교통 여건 변화에 따라 경기도 공공버스 전환이 필요하다며 교통 불편 사항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대해 안성 시민의 서울행 광역버스와 경기도 도내간 직행좌석 시내버스 탑승객이 늘어나고 있으며, 전철이 운행되지 않는 안성 지역을 고려하여 경기도 공공버스 전환을 요청했다.

 

이번 경기도 공공버스 도내간 선정결과를 보면, 18개 확대 신규노선(신설 6·공공 전환 12) 가운데 안성 3개 신규노선은 안성~수원(8200) 안성~성남(8201) 안성~화성 동탄(8202)이다.

 

이와 관련 경유지를 살펴보면, (안성~수원) 안성터미널에서 시민회관, 한경대, 중앙대, 공도, 영통입구, 아주대 6개소를 경유해 수원 지역에 수원터미널까지 운행한다. (안성~성남) 안성터미널에서 시민회관, 한경대, 중앙대, 공도, 풍림A를 경유해 성남의 야탑역 지역까지 운행한다. (안성~화성 동탄) 시민회관, 한경대, 중앙대, 공도, 남사진위IC 5개소를 경유해 동탄역을 잇는 8200, 8201, 8202번 버스 노선 개설이 확정됐다.

 

이에 양운석 의원은 주민 편의 제공과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교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갖고 시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경기도 공공버스 도내간 신규노선 선정결과에 의하면, 2년 만에 총 18개 신규노선이 확대됐다. 18개 선정 노선은 신설 6, 공공 전환(기존 민영제에서 전환된) 12개로 9월부터 운행 시작 예정이다.

 

한편, 경기도 공공버스는 영구면허로 운영하는 민영제와 달리 버스 노선을 공공이 소유하고 경쟁입찰을 통해 선정된 운송사업자에게 한정면허를 부여해 운영하는 제도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512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지역화폐 부정유통 단속
2023년 안성 바우덕이 축제
고향사랑 기부제
'아이들이 행복한 맞춤도시 안성'
보광전기
한경국립대학교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