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19 14:48:17
기사수정

대량문자 서비스 통한 미끼문자 발송 원천 차단 나서

 

▲ 8월 19일, 김학용 국회의원(국민의힘, 경기 안성)은 대량문자(인터넷 발송 문자) 발송 사업자에게 사칭문자, 스팸 등 불법문자 방지를 위한 기술적 조치 의무를 부과하는 내용의 「전기통신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819, 김학용 국회의원(국민의힘, 경기 안성)은 대량문자(인터넷 발송 문자) 발송 사업자에게 사칭문자, 스팸 등 불법문자 방지를 위한 기술적 조치 의무를 부과하는 내용의 전기통신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현재, 검찰과 경찰 금융당국은 보이스피싱 범죄 정부 합동수사단을 마련해 보이스피싱 범죄 근절에 나서고 있지만 피싱, 스미싱, 메신저 피싱으로 인한 피해는 날로 커져만 가는 상황이다.

 

메신저 피싱으로 인한 피해만 봐도 20192,756명이던 피해 인원은 202115,891명으로 6배 가까이 폭증했다 피해액도 2021년 한해에만 1,215억 원에 달한다.

 

이런 메신저 피싱 대부분이 인터넷을 통한 문자 발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를 통해 발송되고 있음에도 현행법상의 조치들은 대부분 기간 통신사업자를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대량문자 발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에는 예방을 위한 책임을 부과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부재한 실정이었다.

 

김학용 의원은 피싱 수법이 날로 고도화되고 있어 나이와 성별, 직업을 불문하고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상황이라며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사전에 메신저 피싱을 예방하는 방안이 마련되어야 한다라고 법안 개정 취지를 밝혔다.

 

개정안에 대해 경찰청 또한 미끼문자전화는 피해자를 속이는 가장 첫 번째 수단이며, 피해자들을 현혹하는 중요 수단이므로 원천 차단 필요성에 적극 공감한다는 의견을 김학용 의원실에 제출했다.


▲ (자료 = 경찰청 제공)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177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2022 너나들이
2022년 칠장사혜소국사(968주기) 인목왕…
동안성 로터리 클럽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사랑카드 부정유통 집중 단속
제8대 안성시의회
'고품격 자연주의, 안성마춤'
넥스트팬지아
안성시민장학회 2022년 장학금 공고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