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3-24 13:22:36
기사수정

 

▲ 안성시보건소(안성시자살예방센터)는 청년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사랑 서포터즈 활동을 시작한다고 알렸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안성시보건소(안성시자살예방센터)는 청년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사랑 서포터즈 활동을 시작한다고 알렸다.

 

안성시자살예방센터는 10~30대 사망원인 1위인 자살을 예방하고자 청년들로 구성된 조직을 운영하기로 하고 지난달부터 청년 서포터즈(안성을 부탁해)’회원을 모집하였다. 이에 두원공과대학교 정신간호학과 김연실 교수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37명의 청년들이 생명사랑 서포터즈로 지원하였고 지난 321일 발대식 및 331일 자살예방 게이트키퍼 교육을 수료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청년 서포터즈안부는 올해 12월까지 활동하며 자살예방 집중관리 기간인 3~5월에는 관내 아파트단지 생명사랑 포스터 게재, 캠페인 참여, 자살보도 및 유해환경 모니터링 신고, 개인 SNS 활용 센터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나경란 보건소장은 청년층의 서포터즈 활동으로 지역사회 생명안전망이 구축되고 사각지대에 있는 청년들이 많이 발굴되어 안성시 청년 자살률 감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rtimes.co.kr/news/view.php?idx=2413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성맞춤여성합창단 제 10회 정기연주…
문화로 살기좋은 문화도시 안성
제224회 안성시의회 제1차 정례회
한경국립대학교
김영기 대표
저소득층 무상교통시행
산책길
공도독서실
임웅재 한영
설경철 주산 암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